RSS RSS
태그
Absolute Horizontality_dr - Lee Kyong
Abstract Painting Artist
Kyong_Lee, Contemporary_art, Abstract, Color-Adjective
23288
page-template,page-template-full_width,page-template-full_width-php,page,page-id-23288,qode-quick-links-1.0,,side_area_uncovered_from_content,qode-theme-ver-14.1,qode-theme-bridge,wpb-js-composer js-comp-ver-5.5.2,vc_responsive

Absolute Horizontality_dr

절대 상태/수평_Absolute Horizontality

2016 – 2017, 35x35cm, Pencil and acrylic on Fabriano-pittura paper

 

우리는 지구에서 똑바로 서 있다고 생각하고 수평선을 상상한다. 하지만 실제는 지구 자전축이 23.5도 기울져 있어 상상 속의 수평과는 그 만큼 차이가 있다. 이 사실에 주목하여 종이 위에 직사각형을 그리고 23.5도의 기울어진 사선으로 분할, 드로잉한다. 서로 다른 감성의 색채를 채우고, 직사각형 자체의 각도를 다양하게 변화시킴으로써 감정의 수평 상태 – 평정심을 유지하기란 쉼없이 자전과 공전으로 돌고 있는 이 지구에서 과연 가능한 일일까?를 생각해 본다.

캔버스 위에는 서로 상반된 개념 또는 유사한 개념의 단어와 색채를 다양하게 조합, 하나의 색에서 다른 색으로 전이되는 과정을 5mm의 간격과 23.5도의 기울어진 각도로 그린다. 기울어진 상태가 절대적인 수평 상태임을 단 두 개의 형용사로 명명된 감정색과 반복되는 색면으로 강조한다. 형식적으로 하드엣지한 이 작업은 색과 색 사이를 채우는 이름없는 색들로 아직 명명되지 않은 상상의 색과 언어의 실재를 드러내며 단순한 하드엣지의 형식을 벗어나고자 한다.

 

We tend to think we stand upright on Earth since we envision a horizontal line. There is, however, a gap between actual and imaginary horizons since the axis of the Earth is tilted at approximately 23.5 degrees. Paying heed to this fact, I draw a rectangle on paper and divide it using a diagonal line with an inclination of 23.5 degrees. I believe that it is possible to maintain a horizontal state of emotions—a peace of mind despite the Earth’s revolution and rotation—by filling the colors of mutually different emotions and diversely changing the angles of the rectangle.

I diversely blend words and colors with contrasting or similar connotations in the canvas. A process of shifting from one color to another is depicted with the space of 5 mm and a tilt of 23. 5 degrees. The fact that this slanted state is in an absolute horizontal state is underlined with emotional colors couched in two adjectives and repetitive color fields. Hard-edge in terms of form, this work uncovers the nature of imaginary colors not named yet and the reality of language and makes a foray into escaping the form of simple hard-edge.